삼표그룹, 창립 57주년 맞아 ‘블루위크’ 진행…취약 계층 지원

홍세기 기자 / 2023-11-23 12:58:31

[하비엔뉴스 = 홍세기 기자] 삼표그룹이 창립 57주년을 맞아 지역사회 상생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삼표와 함께하는 블루위크(Blue Weeks)’를 2주간 진행한다.

 

23일 삼표그룹에 따르면, 삼표와 함께하는 블루위크(Blue Weeks)는 그룹 전 계열사가 각 지역에 맞는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는 집중 활동기간으로 서울, 포항, 삼척 등 사업장이 위치한 지역에서 다양한 활동이 진행된다.

 

 [사진=삼표그룹]

 

삼표그룹은 첫번째 활동으로 소방의 날(11월9일)을 맞아 지역사회에 화재취약 계층을 위해 소화기를 기부했다.

삼표그룹 사회공헌팀은 겨울철 춥고 건조한 날씨로 화기 사용이 늘어나고 이로 인한 화재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는 점에서 착안해 이번 활동을 기획하고 참여 모집을 통해 소화기 전달 대상 사업장을 선정했다.

이에 따라 경북 영천(SP 환경), 충남 천안(SP S&A), 강원 삼척(삼표시멘트), 서울(삼표산업) 지역의 소방서와 시청에 소화기 총 540개를 기부했다. 소화기는 지역 내 화재취약 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삼표그룹은 이를 시작으로 블루위크를 통해 해양정화 활동, 벽화 페인팅 봉사활동, 저소득 가정을 위한 제빵 봉사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유용재 사회공헌팀장은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사각지대에 관심을 가지고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겠다”며 “사회취약계층을 위한 삼표그룹의 활동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하비엔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