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 푸드페스타2023 in 익산’, 15일 개막…국내 유일 거버넌스형 식품축제

윤대헌 기자 / 2023-09-15 16:08:10
15~16일, 전북 익산 하림 퍼스트키친서 20여 프로그램 진행
취업박람회·푸드컨퍼런스, 다문화 쿠킹클래스 등 공익행사 풍성

[하비엔뉴스 = 윤대헌 기자] ‘최고의 맛’을 겨루고 즐기는 국내 유일의 거버넌스형 식품축제인 ‘NS 푸드페스타2023 in 익산’이 전북 익산 하림 퍼스트키친에서 막을 올렸다.

 

이번 행사는 전북 익산시와 하림그룹의 NS홈쇼핑이 공동 주최하고 학술단체와 지역사회가 함께하는 거버넌스형 식품축제로, 식품산업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토균형발전을 앞당기는 기폭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NS 푸드페스타2023 in 익산’ 프로그램. 

 

전국 최대 규모의 식품축제인 ‘NS 푸드페스타2023 in 익산’은 15~16일 전북 익산시 함열읍익산제4산업단지에 위치한 ‘하림 퍼스트키친’에서 펼치진다. 

 

NS 푸드페스타는 농식품산업의 발전을 위해 하림그룹 자회사인 식품전문 방송 NS홈쇼핑이 지난 2008년부터 개최해온 식품문화축제다. 

 

특히 지난해에는 식품산업의 메카로 떠오르고 있는 전북 익산시로 장소를 옮겨 하림과 NS 홈쇼핑 외에 익산시, 국가식품클러스터, 학술단체, 지역사회가 함께하는 거버넌스형 축제로 발돋움했다. 

 

올해부터는 요리에서 식품으로 주제를 확장해 프로그램 역시 20여개로 다양화했고, 행사기간도 이틀로 늘렸다. 또 행사기간을 익산시 대표축제인 ‘서동축제’와 같은 날에 맞춰 방문객들에게 더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선사한다. 이를 위해 서울과 익산을 잇는 미식관광열차를 축제기간 동안 운행하고, 익산보석박물관과 익산 아가페정원 등 지역 관광자원과 식품산업을 연계한 정기 운행도 검토 중이다. 

 

축제가 열리는 ‘하림 퍼스트키친’은 공유주방 개념의 종합식품 생산기지로, 밥과 국, 탕, 찌개류 등 다양한 가정식과 천연조미료, 라면 등을 생산, 제조, 유통하고 있다. 

 

NS 푸드페스타2023 개막식에는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정헌율 익산시장, 최종오 익산시의회 의장,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 조항목 NS홈쇼핑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개막식에 이어 진행된 미식레피시경연대회에서는 2인 1팀으로 구성된 100개 팀이 참여해 60분간 치열한 요리경연을 펼쳤다. 

 

이번 NS 푸드페스타에서는 미래의 공유주방을 둘러보는 ‘미식투어’를 비롯해 하림그룹의 브랜드전, 취업박람회 등 다양한 전시·체험과 시식·판매 부스를 상시 운영한다. 또 익산을 대표하는 우수 농특산물을 전시·판매하는 로컬푸드마켓과 익산의 역사와 문화가 깃든 12개의 ‘대물림맛집’을 소개하고 시식할 수 있는 홍보마당이 열린다. 

 

이외 식품기업 창업을 꿈꾸는 청년식품창업랩의 시제품 품평회와 청년창업 기업의 상품 시식 및 전시 홍보를 지원하는 ‘국가식품클러스터관’이 운영되고, ‘성공취업 박람회’와 함께 NS홈쇼핑이 익산시 로컬 우수농산물을 판매하는 실시간 라이브커머스 방송을 진행한다. 

 

식품산업의 미래를 조망하는 다양한 컨퍼런스와 부대행사도 풍성하다. 행사기간 동안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가루쌀 식품’ 홍보존을 운영하고, 관련 제품 전시와 함께 쌀로 만든 라면으로 요리왕을 뽑는 콘테스트를 진행했다. 또 최신 식품산업 정보와 의견을 교환하는 장이 마련되고, 다문화가정을 위한 쿠킹클래스가 펼쳐진다. 

 

조항목 NS홈쇼핑 대표이사는 “올해로 16년째를 맞는 NS 푸드페스타는 그동안 다양한 요리법 발굴과 확산을 통해 국내 식품산업과 농수축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며 “이를 더욱 발전시켜 식품문화 콘텐츠를 다양화하고, 대한민국 식품산업 활성화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 하비엔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SNS